Gadgets Story/iPhone2011.11.24 18:30
애플코리아의 바뀐 AS정책 체험기라..

그렇다.. 신경은 신경대로 다 쓰이고 시간은 시간대로 다 버려 AS를 받은 건지 안받은 건지도 지금은 모르겠다.

얼마전에 아이폰4s를 받고는 외형의 문제로 제품교환을 강력하게 요청한 적이 있었다.

뭐 난 아는 변호사도 없고. 공짜로 내가 변호 해주겠소 하는 변호사도 없고 그렇다고 내가 소송비용을 지불할 능력이 있는 것도 아니고.

그렇다고 나와 비슷한 외형 불량을 가진 사람이 많아서 소송을 함께 할수 있던 것도 아니고.

그리고 소송이라는 것이 단시간에 뚝딱 되는 것도 아니여서 쉽게 결정할 수 있는 것도 아니고.

또 소송이라는 것이 증권과도 같아서 내가 이기고 지는 것과는 상관없이 중간에서 대신 싸워준 사람들만 돈을 버는 시스템이다 보니...

서두가 길었다.

본론으로 들어가서 얼마전에 아이폰4s를 받고 나서는 이런 문제점이 있었다.

외형 프레임의 조립의 정렬이 맞지 않아 튀어나온 날카로운 곳에 피부도 긁힐수가 있어 이에 대한 동영상도 찍어 올렸었다.

혹시 그 포스팅을 못보셨다면 아래글을 참고 하면 되겠다.

2011/11/11 - 초기불량인데도 새제품으로 교환을 안해주는 KT와 애플코리아

외형의 문제는 불량이 아니라는 황당한 결론에 계속적으로 항의를 해서 얻어낸 답변은

음.. 직접 보니 좀 위험해 보이긴 하네요.

그런데 정책상 이건 불량이 아닌데 좀 위험해 보이긴 하네요.

그래서 회사 내부 회의를 거듭한 끝에

하나. 다른 하자가 없더라도 보증기간 내에 1번은 리퍼 제품으로 교환해 드릴수 있게 해드릴께요.
둘. 지금 사용하시는 제품을 보다 안전하게 사용하실 수 있도록 케이스를 드릴께요. 애플스토어에 올라와있는 제품 중에서 골라주세요.


애플코리아의 제안을 앞서 긴 서두에서 이야기 했듯이 한 명의 소비자의 힘이 너무 약하다는 걸 몸소 느끼고는 그냥 받아들이기로 결정..

그리고 오늘 케이스가 도착.

그런데 이건 뭐... 어디서 굴러다니던 제품을 보내준건지..


이건 뭐 케이스가 포장안에서 케이스가 이탈하여 이리저리 굴러다닌 흔적이......... 그리고 대박인 것은 바로 다음 사진.
 


저렇게 되어있다보니 처음 받는 제품에 기스가. 그리고 큼지막한 찍힘 자국까지.

뭐 사용하다보면 생활기스야 당연히 생기는 거겠지만 받은 새제품이 저러면 안되지..

다시 또 항의..

뭐 역시나 불편을 드려서 죄송합니다 연속이다.

그리고 애플스토어에서 사용할 수 있는 쿠폰을 발급해주신다고 하신다.

쿠폰은  유효기간이 있으니 사실 물건이 있으실때 알려주면 그때 발급해 주신단다.

후~ 지친다 지쳐.

요즘 드는 생각.. 삼성이라면 바꿔 줬을까??



여담으로 위와 같은 케이스를 구매하실 생각이 있으신 분들께.

Speck CandyShell은 애플스토어에서 49,000원 판매를 하고 있는 제품이지만 오픈스토어에는 4s제품은 잘 안보이고 4용은 1만원대 구입이 가능하다.

가격차가 너무 심하나 판매자는 정품이란다. 

모양은 범퍼와 아주 흡사하나 뒷면이 막혀있는 형태이고 내부는 고무로 마감이 되어있어 강한 충격에도 잘 벼터주리라 생각이 된다.

하지만 고무 부분의 마감이 좀 거지같이 되어있어서 고무 쪼가리들이 아래 사진처럼 끝에서 날린다. 참고 하시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얄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무환

    와우 웃긴다 나도 오늘 저렇게 애플 하고 skt하고 핑퐁하고 오후 내내 날렸다
    참고로 나는 3gs 리퍼폰이 송수신에 문제가 있어서 갔다.
    as센터 확실히 문제가 있네요 하지만 리퍼폰 as기간은 90일 입니다.교환시 10만원 정도 비용 발생 합니다.
    이거 뭐 제품이 문제인데 소비자가 돈을 내고 바꾸어 가라고,나 무척 화가 났고 애플하고 통화 대기중 오늘 시간 다 되어서 연락 받을 사람 없으니 내일 다시 하라고 하네....

    2011.11.28 20: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계속 싸우다가 힘이 부치더군요.. 시간도 아깝고.. 앱스토어에서 구입했던 앱들때문에 아이폰을 못버리는게 참 안타깝더라고요. 제주변엔 다 양품인데 왜이리 저만 뽑기 실패를 하는지.. 후.. 그런데 김무환님은 어디가 문제가 있었나요?

      2011.11.29 00:17 신고 [ ADDR : EDIT/ DEL ]
  2. 멍멍이

    삼성은 묻지마 as로 유명하죠 ㅋㅋ
    저같은 경우는 갤투 액정이 약간 푸른거 같아서
    친구 따가서 센터갔다가 기사분께 말씀드리니 바로 액정 새거루 갈아주더라구요..ㅋ
    남친폰두 사고 얼마 안되서 이상한거 같다고 가니깐 교품증 끊어줘서 새거로 교환받았었구요..ㅋ 알고보니 정상이었는데 ㅠ
    삼성같은 as서비스 받다가 아이패드3나오면 사려고하는데 정말 걱정됩니다 ㅜ. 삼성의 반만 되도 고민안하구 구입할텐데 ㅠ ㅠ

    2011.11.29 17: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 아주 오래전에 여친 애니콜 사용중일때 저가 수리 하러 가니 부품값을 받으려고 하고 여친이 가니 공짜로 해줬던 기억만 있어요. ㅠ.ㅠ

      2011.11.29 17:24 신고 [ ADDR : EDIT/ DEL ]

Gadgets Story/iPhone2011.11.11 21:25
2011년 11월 11일

iPhone 4s가 한국에 상륙하는 날이였다..

빼빼로데이? 그런건 난 모르겠고.

기쁜 마음에 관악지사를 들러 아이폰을 수령했다. 직원들 교육이 제대로 되어있지 않아서 개통하는대 한 시간이 소요되었다. 

사람이 많거나 그런게 아니라 어떻게 해야 하는지 정확히 몰라 옹기 종기 모여서 서로서로 물어보느라 허비된 시간.

뭐 제가 그곳에 2번째로 개통하러 간 사람이라 그런 것일 수도 있겠지만.

각설하고 

양품인줄로만 알았던 아이폰을 돌아와 아이폰을 주머니에서 꺼내는데 어딘가에 걸려 실밥과 함께 빠져나온다.

이게 뭐지 하고 자세히 보니 프레임의 이음새가 정렬이 잘못되어서 튀어나와 날카로운 면을 만들고 있었다..

그래서 종이도 아래 동영상처럼 이렇게 부욱 부욱 찢어져 나간다.


이음새를 자세히 드려다 보면 이런 차이점이 있다.

이것이 정상적인 이음새 부분이다.

이렇게 어긋나서 마감이 제대로 안되어 있는 상태


이렇게 튀어나온 부분이 옷을 긁고 피부를 긁는 것이였다.

애플의 AS정책이 바뀌어 이상이 있는 경우 리퍼가 아닌 새제품 교환으로 바뀌었다고 기사에도 나왔고,

실제로 제품 박스에 동봉되어있는 종이에도 제품교환 또는 환급 이라는 단어로 표시는 되어있다.

하지만 이런 불량은 불량이 아니라고라고라???

개통을 한 곳에서 확인을 해보았지만 불량일 경우라도 새제품은 AS센터에서 교환을 해준다 하여 AS센터로 달려갔으나 이 부분에 대해서는 애플 코리아 본사랑 이야기를 해야 한다고 하더라.

제품이 동작을 하는데 아무런 문제가 없다면 미관상의 이유로 교환을 해줄수가 없다는 것이 애플코리아의 정책이라고 한다.

장시간 애플코리아와의 통화후에 내려진 결론은

원래 리퍼의 대상도 아니지만 이 부분에 있어서는 특별히 AS센터를 방문했을지 리퍼를 받으실수 있도록 기록을 남겨준다

고 한다..

뭐 이건 하자있는 것은 맞지만 새제품교환 대상은 아니라고??

뭐 그래도 고객님이 정 그러시다면 리퍼폰으로 교체는 해주겠다고?? 

 
제품을 사자마자 리퍼를 받아야 하는 건가?

그럼 난 새제품가격으로 리퍼제품을 구입해서 사용하게 되는 거랑 뭐가 다르단 말인가...


완전치 못한 초기제품은 새제품으로 교체를 해주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미관상의 이유가 제품 교환의 사유가 되지 않는다면 만약 새제품을 받아 열었는데 뒷판에 엄청난 스크래치가 나 있다면

이 역시 미관상 하드웨어적인 결함이 없으므로 교환 대상이 아니라는 이야기다.

실제로 이런 일은 아이폰3gs가 국내에 상륙했을 때도 마찬가지였다.

그때도 포스팅을 했었다. 제품의 크랙이 있으나 교환은 안해준다고. 

2009/11/30 - 나의 아이폰 개통기
2010/10/29 - 아이폰3GS 리퍼받다. 

이때도 나뿐만은 아니였으며, 새제품으로 교환이 절대 안되고 무조건 리퍼를 받았어야 했고, 이것의 불만이 많아 말이 많아졌고 결국 이번에 AS 기준이 다른 기업들과 비등해졌다며 뉴스를 냈지만.. 실상은 그렇지 않다.

이런 외관상의 문제는 아이폰을 사용하는데 문제가 없으니 교환대상이 아니라는 답변.

정말 문제가 없을까? 이 날카로운 곳에 손이라도 빈다면

비싼 실크 스카프가 저 날카로운 곳에 걸려 찢어진다면 그것에 대한 배상은 커녕 사용자 부주의.. 뭐 이런건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얄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흠... 난감하시겠어요. 소보법에 의거한 단순 변심에 의한 환불/교환도 법적 강제성이 없어서 판매자가 거부하면 방법이 없으니...
    다른 불량을 임의로 만들어서 무상 교환을 고고싱 하시는 수 밖에 없겠네요.

    2011.11.12 05: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환불하세요

    환불하시면 될거같은데... 근데 이렇게 정성들여 글쓰신거보니 쓰신분은 아이폰4s 가 쓰고싶으신거같네요...

    2011.11.14 23: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지나가던

    저도 앞면 모서리쪽에 스크래치가 있어서 as센터랑 애플매장을 왔다갔다했는데 두 곳다 직원들 교육 단단히받은 것같더라구요 절대 교환 못하도록. 열흘내로 가면 환불해준다는 말이나 안했으면... 아무튼 글쓴분 마음 충분히 이해합니다-

    2011.11.21 23: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티스토리 툴바